티스토리 뷰

 

 

 

싱가포르에서 가 볼 만한 레스토랑 두번째는...

태국식 샤브샤브 레스토랑 똠얌 쿵푸(tom yum kung fu) 입니다.

 

 

 

 

 

 

 

 

똠얌 쿵푸는 클락키와 세랑군가든 두 군데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저는 최근에 오픈한 세랑군가든 지점에서 먹었습니다.

제가 사는 곳에서 가깝거든요 ㅎㅎㅎ

 

세랑군가든 쪽에 레스토랑이 밀집되어 있는 곳이 있는데

지금 포스팅하고 있는 똠얌쿵푸 외에도 얌차(yum cha)라던지, 춈프춈프(chomp chomp)라던지 먹을 만한 곳이 꽤 있습니다.

 

사실 세랑군 쪽에 볼 거리가 많지는 않지만 먹방을 위해 꼭 시도해보고 싶으시다면,

MRT를 타고 세랑군역으로 오셔서 쇼핑몰 넥스를 구경하고.. 택시를 잡고 춈프춈프로 가달라고 하시면 되겠네요..

워낙 유명한 곳이라 춈프춈프라고 하면 택시기사들이 다 압니다.

 

 

 

 

 

 

 

 

 

 

 

 

 

 

싱가포르는 다민족 국가이기 때문에 먹거리도 그만큼 다양합니다.

 말레이, 인도, 타이, 중국 등등 여러가지 요리를 맛볼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우리 한국 음식도 인기가 많아서

번화가라든지 큰 쇼핑몰 등지에서 한국식당에 손님이 상당히 몰려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한류의 영향인지 음식 뿐만 아니라 패션스타일, 화장법 등도 인기 만땅입니다.

싱가포르의 지마켓이라고 할 수 있는 QOO10에 들어가보면

Korean style, Korean product 라는 식으로 광고를 하는 딜러들이 많고, 항상 상위 랭크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샤브샤브를 위한 재료들이 서빙됩니다.

해산물과 고기, 야채, 그리고 똠얌 누들...

 

사실 태국식 샤브샤브를 접한 게 이번이 처음은 아니고 말레이시아에서 한 번 먹어 본 경험이 있습니다.

 도그 아이즈 (Dog eyes) 브로(!!)들과 함께 먹었었죠.

꽤 맛있어서 잊혀지지가 않더라구요.

그래서 싱가포르 현지친구들에게 태국식 샤브샤브 먹고 싶다고 했더니 이 곳으로 저를 인도.. ㅎㅎㅎ

 

 

 

 

 

 

 

이렇게 특이하게 생긴 냄비에,

바깥 쪽에는 육수를 부어 샤브샤브를 해 먹고 가운데 쪽에서는 고기를 구워 먹는 방식입니다.

 

 

 

 

 

 

이런 식으로요..

 

 

 

 

 

 

 

꽤나 맛있습니다.

우리나라 바베큐처럼 판을 수시로 갈아줄 수가 없는 시스템이기 때문에

시커멓게 그을린 냄비는 못 본체 하고 계속 굽습니다.

신기하게도 그다지 많이 타지 않고 잘 구워 집니다..

 

 

 

 

 

 

가에 똠얌 누들도 넣어주고..

 

똠얌 누들의 수프를 넣으면 육수 맛이 순식간에 그 특유의 시큼한 맛으로 돌변합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똠얌 누들 수프를 넣기 전이 더 입에 맞았습니다.

 

하지만 이것도 별미이다보니 포기할 순 엄써!!

충분히 즐긴 다음 마지막 순간에 넣는 걸로 하죠.

...?

 

 

 

 

 

 

면도 건져 먹고...

 

 

 

 

 

 

 

 

사이드디쉬로 마늘양념의 오징어튀김과 치킨윙도 시켰는데 맥주 안주로 그만입니다.

 

 

 

 

 

 

 

-_-;; 역시나 맥주 한잔이 빠질 수 없는..

즐거운 저녁식사였습니다.

 

일본식, 태국식, 중국식 여러가지 샤브샤브가 있지만

저는 이 태국식 샤브샤브가 가장 마음에 드네요. ㅎㅎㅎ

 

이날까지만 해도 담끼가 약간 남아있었는데

땀을 뻘뻘 흘리면서 고기며 해산물이며 국물이며 면이며 닥치는대로 흡입한 뒤

몸상태가 순식간에 호전되었다는-_-;; 역시 잘 먹는게 최고야.  

 

 

주소 : 56 Serangoon Garden Way 555952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