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제가 있는 곳은 크리스마스 ! 그리고 연말 분위기로 들썩들썩입니다.

캐롤송도 많이 들려오는데요, 

제가 제일 좋아하는 크리스마스 노래에요 


이맘때가 모두에게 넉넉하고 즐거운 축제로 다가오는건 아닐텐데요

대부분 흥겹거나 로맨틱한 분위기의 곡들이 많지요

근데 그런 날일수록 되려 더 쓸쓸하고 외로운 사람들도 있잖아요?

뭐 딱히 연인이 있고 없고 그런걸 떠나서요... 

가족 없이 타지에서 혼자 지내며 일하시는 분들이라던가

본인만 축제분위기에서 동떨어진 듯한 소외감 느끼시는 분들도 있을 수 있고 

불우한 이웃들도 있고요..

이 노래는 차분하게 가난한 소년에게 온정을, 모두에게 평화를 바라고 있어서 좋아요. 

듣다보면 뭐랄까 걍 마음이 편안하게 놓이고, 따뜻해지고 그래요.



pray for peace ppl everywhere..


다들 따뜻한 겨울겨울 되세욤!!! 캬흥!!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