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증.jpg/독거 3단의 살림 테트리스

여기저기 깔아보자 러그

 

언제 저장해놓은 포스팅이더냐 거 빨리빨리 좀 발행합시다!!

 

 

 

 

 

늦가을에 이루어진 이사.

다가오는 겨울을 맞아 휑한 거실의 온기를 잡아줄 러그를 주문했더랬다. 

 

 

 

 

 

 

아무 무늬가 없는 것과 모던한 스타일, 약간 빈티지한 스타일 중에서 조금 고민하다가 결국 이것으로.

거실은 좁고 소파, 테이블, 피아노, 책장, TV장, 화분과 선반 등 많은 것들이 들어가 있기 때문에

너무 깔끔한 디자인을 골랐다간 상대적으로 그 어수선함이 더욱 더 눈에 띌 것 같아 덩달아 어수선한 녀석으로 골라주었다는-_-; 
멋드러지고 딱 떨어지는 인테리어가 불가하다면 개성있게 보여지는 것을 노려보자!!!

 

.... 거 거두절미하고 빨리 비포 앤 애프터 갑시다~

 

 

 

 

 

 

비포 Bofore 

 

이 사진은 이사 약 2주 후이던가? 이 집의 특성에 맞춰 주문한 가구들이 비로소 모두 자리를 잡고 정리가 된 직후-_-;;

 

 

 

 

 

 

애프터 After 

 

단모라서 먼지가 날리지 않아 좋다 로청기도 잘 돌아가고^^샤기러그같은 장모는 내 스타일 아님.

아아, 러그도 러그지만 쿠션커버도 겨울 느낌 나는 것들로 끼웠다. 

여름에는 또 여름여름한 쿠션 커버, 러그로 바꿀 예정이다. 아마도 대나무 돗자리

 

 

 

 

 

사이즈는 200X150, 한평 짜리인데 소파 앞쪽 다리 밑으로 눌러주고 깔기 시작하면 딱 저렇게 TV장 앞에까지 와서 만족. 

그 와중에 김선호씨 너무 훈훈한 거 아임니꺼

 

 

 

 

침실 Before

 

침대 옆에도 역시나 러그를 깔아주었는데, 

겨울이 아니더라도 잠에서 깨 슬리퍼를 찾아 더듬더듬하는 사이 맨바닥에 맨발이 닿는 것이 싫기 때문. 

 

 

 

침실 After

 

이렇게.

거실 러그는 색상도 문양도 다소 화려한 것으로 선택했다면 침실 러그는 편안한 색상에 단순한 문양으로 골랐다. 

이 방은 쉬는 곳이니까염.

200X70 사이즈로 퀸사이즈 침대 옆에 아주 잘 맞는다. ^ ^

 

여하튼 러그는 실용적이기도 하지만 인테리어에 큰 몫을 해 줘 그야말로 돈이 아깝지 않은 아이들! 

 

 

독거 3단의 고군분투 살림 테트리스는 계속됩니다. ^ ^ 

 

  • BlogIcon 흑도리 2020.12.27 19:10

    거실러그 전에도 너무 예쁘다고 생각했었어요-!
    흡사 타일처럼 보이기도 해서, 보온과 타일느낌 두가지를 모두 가져갈 수 있다니. 만약 제가 집 꾸미다 저걸 찾아냈다면 집에 깔려있는 걸 볼 때마다 뿌듯뿌듯했을거예요😆
    들어올때마다 뭔가 하나씩 늘어나는 것이 정말 카테고리명대로 테트리스 같아요! 새 포스팅이 있을때마다 기대하게 됩니다:-)

  • 데헷 2020.12.28 18:51

    거 빨리빨리 좀 발행합시다!!!!
    └ 22222222222 ><

  • 지안 2020.12.29 03:00

    창문은 블라인드..인가요 위에가 뚫린? 특이한데 저런건 뭐라고 하는지 ^^;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김세츠 2020.12.31 17:03 신고

      탑다운 블라인드라고 합니다 저층에서 쓰기 좋아요 저렇게 해놓으면 프라이버시는 가리면서 채광은 가능해서 좋습니다.

  • 일단탈의 2020.12.29 04:36

    세츠님 브이로그 보고 싶어용 집들이 아니어도 좋으니 올려주세용>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