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즈스트리트

(2)
20180521 영국 에딘버러 마지막날, 일본라멘, 백화점구경, 홍합요리(Mussel inn) 5월 21일 월요일에딘버러에서의 마지막 날!그리고 영국에서의 마지막 날.다음날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으로~전날 술도 좀 마셨겠다 국물도 땡기고 스시도 땡기고 해서 로즈스트리트에서 적당한 일식당을 찾아갔다. 이상하게 난 한식은 아무리 안 먹어도 딱히 무지 땡긴다 이런 느낌이 없는데 스시만큼은 일주일에 한번쯤은 먹어줘야 하는;; 그만큼 좋아하는듯. 하카타야라는 곳이다.그냥 구글맵에서 재패니즈 라멘 이런식으로 검색해서 리뷰를 읽고 평점 나쁘지 않은 곳으로 간 것이다.아게다시토후스시는 혼자 먹을꺼라 조금만. 연어 참치 장어.생각보다 맛있엇다 생선도 두툼하니 좋고 맛있게 먹었다. 라멘은 맛이 없었다. 국물간이 부족하고 숙주도 눈씻고 찾아야할 정도로 적게 들어있고. 스시를 먹고 난 이후라 배도 어느 정도 찼고 적당히 ..
20180519 영국 에딘버러 시내관광(로즈스트리트, 올드타운), Forage&Chatter 0519일 토요일 결혼식 다음 날! 아처필드하우스에서 체크아웃하고 에딘버러 시내의 에어비앤비하우스로 이동하는 날.토요일인 이 날부터 화요일까지 친구들과 4일 정도를 지내다가 암스테르담으로 갈 예정.아침 먹고 나서는데 보인 baby lion잉글랜드의 공식동물은 사자 스코틀랜드의 공식동물은 유니콘. 여기서도 사자를 기어이 보네. ㅎㅎㅎ 결혼식에서 알게 된 사람들과도 일일이 인사를 나누고. 바이바이 아처필드하우스. 잘 묵다 갑니다. 에딘버러 시내의 에어비앤비 하우스. 로즈스트리트로 걸어서 이동이 가능하면서도 한적한 주택가에 있어서 조용하고 여럿이 머물기에 좀 협소하긴 했지만.. 마음에 들었던 곳.집에서 나와 언덕길을 쭈우욱 올라가면 에딘버러 중심가이다. 이날도 날씨가 참 좋았다. 씨에쓰, 디온, 아이비, 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