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711)
신사동 스시 오마카세 스시오마주 무척 예약이 힘든 곳인데 운좋게 다녀올 수 있었다. 가성비가 훌륭하다고 인기가 많은 곳이다. 여의도의 스시 오마카세라고 하기에도 어처구니없는 곳의 디너가 14만원인 걸 생각하면.. 확실히 이 근방이 비슷한 가격대라도 퀄리티가 좋다. 기본 세팅 챠완무시에 가츠오부시 듬뿍 히라메(광어) 부리(방어) 청어이소베마키 참 좋아하는 메뉴 전복찜. 근데 왜 내장은 없어요 ㅎㅎ 문어조림 아나고튀김 모르고 먹으면 고구마튀김으로 알 법한 달짝지근한 맛 아오리이까(무늬오징어) 이쿠라(연어알) 사와라(삼치) 아까미즈케 아지(전갱이) 금태구이 토로 우니 간만에 먹은 맛있는 훗카이도산 우니 네기도로마끼 사바보우즈시(고등어봉초밥) 아나고 마지막으로 하나 더 먹고 싶은 거 있는지 물어보셨을 때 사바 얘기했는데 준비한 양이 빠듯했던 ..
이자카야 카덴 냉장고를 부탁해로 대중에게 익숙한 정호영 셰프가 운영하는 곳! 편하게 이것저것 다 먹고 싶을 때 가면 좋은 곳. 1층은 우동집이고 2층은 술집. 2층의 오픈키친. 메뉴가… 없는 게 없다. 심지어 니싱소바도 있음 ㅋㅋ 모듬사시미 참치 뱃살 추가 아보카도 ㅎㅎ 일본 살 때 자주 해먹던건데 추억 돋네. 차돌박이짬뽕 술꾼들은 꼭 드세요 두번 드세요. 면이 너무 두껍고 고무줄같지 않아서 좋음. 부드럽게 호롤홀로 넘어감. 그래서 다른 면요리도 기대됨. 이건 제주산 흑돼지 차슈 감태 후토마키 2분의 1 안주가 하나같이 다 맛있다! 실패한 메뉴가 없음.. 이것저것 다 먹고 싶을 때 아니면 딱히 뭘 먹고 싶은지 못 정하겠을 때 가도 될 듯. 이것저것 내주는 건 오마카세도 물론 좋지만 그냥 우리끼리 편하게 막 얘기하면서 ..
방문 뒤에 가방을 걸어보자 작은방은 드레스행거를 짜고 스타일러와 수납함을 넣어 온전히 옷방으로 쓰고 있다. 드레스행거 구성에 가방진열대도 고를 수 있긴 하지만 공간이 협소해서 무리였다. 옷수납하기만도 벅차!!;;;;; 가방은 그래서 이렇게 방문 뒤에 걸어놓고 있다. 저 방문 가방 걸이는 10년도 더 전에 인터넷에서 만원 정도 주고 샀던거다. 고리가 세 개정도 남는다. 맘 먹으면 더 걸 수도 있음. 원래 루이비통 팔레모GM이랑 지방시 판도라도 걸어놓았었는데 워낙 크고 무거워서 방문이 내려앉는 건 아닌가 걱정되도 하고 조만간 당근으로 처분할 생각이라 빼버렸다.(둘 다 몇 년째 매지를 않음) 여튼 이렇게 걸어놓음으로써 수납이 해결은 되었는데 가방 위에 먼지가 앉는다는 문제가 있었다. 그래서 수예와 재봉에 능한 울 언니에게 부탁했다. 남..
클래식프렌치 보트르메종 생일주간에 먹은 클래식 프렌치. 간략하게 사진 위주로. 이건 따로 주문제작한 케이크. 꽃다발도 또 했어. 고마워. 맛있고 즐겁게 잘 먹었습니다. ★★★★☆ 와인페어링도 있고 접객도 좋았습니다. 스시집다니다가 프렌치오니까 가성비가 좋게 느껴졌습니다.
일식 오마카세 모노로그 10월 15일에 다녀온 일식 오마카세 모노로그 뒤늦은 기록. 모노로그 상징과 같은 그림 액자. 연극에서 독백을 뜻하는 모노로그. 요리사는 배우가 되고 손님은 관객이 된다는 컨셉으로 식사가 시작되기 전에는 이렇게.. 마치 연극이 시작되기 전처럼, 조명이 꺼져 있고 장막이 쳐져있음. 불이 켜지고 무대의 막이 올라갑니다. ㅎㅎ 모노로그의 연극은 이렇게 그날 요리할 식재료를 보여주는 것으로 시작한다. 쩅한 조명덕분에 사진이 잘 나와서 사진을 참 많이 찍은 것 같다. 사진 찍을 시간을 충분히 주기도 하고.. 나중에 셰프님하고 얘기하는데 "사진에 진심이시네요" 라고 ㅋㅋㅋ 술을 마실까 안마실까 하다가 역시 맛있는 요리에 한 잔도 안 마시는 건 너무 아쉬워서.. 3잔짜리 사케 페어링을 주문했다. 가격도 저렴하고(45..
쓸쓸했던 남산 둘레길 산책 좀 이른감이 있긴 하지만 단풍을 보러 다녀온 남산 둘레길. 다들 짝이 있는데 나만 혼자 걷고 있누 (*´-`)❤️ ʕ•̫͡•ʕ•̫͡•ʔ•̫͡•ʔ•̫͡•ʕ•̫͡•ʔ•̫͡•ʕ•̫͡•ʕ•̫͡•ʔ•̫͡•ʔ•̫͡•ʕ•̫͡•ʔ•̫͡•ʔ 앞으로 잘 나아갈 수 있을까 많은 생각을 하면서 걸었던… + 덧. 오르막이 꽤 많아서인가? 12000보 정도 밖에 안 걸었는데도 다음날 골반부터 무릎까지 근육통이 대박이었다고 합니다…(u_u ;;; 발가락 골절은 진작에 다 나았음에도 불구하고 날이 차가워지면서 점점 운동부족이 되어가고 있다보니;; 저 정도에도 몸이 바로 반응함.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뿌리는 쿠폰도 있겠다 이참에 헬스장이라도 끊어볼까 생각중
부끄러운 줄 알아라. もしまだ1%でも元の関係に戻れる可能性があれば、ラビットの心の傷の治癒と一緒に、関係が100%にもどれるよう命をかけてやり直す最後のチャンスをください。 そして、俺と一生生きて行ってにいてほしい。本当にお願いします。身勝手なお願いだけど、連絡を待っています。 목숨을 걸고 다시 시작할 마지막 기회? 말은 쉽지. 쪽팔린줄도 모르고. 부끄러운 줄 알아라.
한우오마카세 3대장 모퉁이우 RIPE 지지난주에 다녀온 모퉁이우. W가나(우가나), 본앤브래드와 함께 한우오마카세로 가장 유명한 곳 중 하나. 스르륵 열리는 대문. 여기서 다들 인증샷 ㄱㄱ 높은 천장과 화려한 샹들리에~~ 엘리베이터 타고 내리는 순간서부터 저 유명한 대문까지 공간 자체가 주는 인상이 아주 강렬하다. 정말 컨셉 잘 잡은 것 같다. 세팅. 이 날 메뉴. 가을이라 그런지 송이버섯, 표고버섯, 트러플.. 여름에 왔다면 내가 왕왕 좋아하는 우니가 있었겠지만 내년 여름을 기약해본다! 콜키지 3만원 저렴한 편이라 그냥 적당한 미국 피노누아 한 병 사감. 첫번째 육회 + 자연산 송이 육회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 (생선은 날 것, 고기는 익힌 것 좋아하는 취향) 버섯향과 함께 음미하며 먹었고 전복찜. 부드럽고 좋음. +이 다음에 곰탕이..
대화할 때 즐겁게 만드는 사람을 만나자 저건 ㄹㅇ임 말 잘 통하고 대화하고 있으면 즐거운 사람. ㅇㅇ 얘기하고 있으면 같은 한국말로 얘기하고 있는 게 맞나 싶을 정도로 말 안 통하는 사람 있음.. 개답답. 또는 화제의 범주에 있어서 이거 맛있네요 정도가 최대치인 사람..ㅠㅠ 눈앞에 있는 거, 지금 하고 있는 거 말고 어떤 추상적이고 다차원적인 대화 소재를 못 찾더라. 핵노잼. Npc같음. 나는 엄청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이라 이게 계속 쌓이면 카톡이든 뭐든 대화가 줄어들고 결국 안 만나게 되더라.
근황 셀피 - 진화한다 엄근진 리딩 시간 그거슨 메뉴판 빨리 주세여 현기증 난단 말이에여 엄근진 인증샷 고기 내놔 빨리 문열엇 엄근진 사진 찍는 중 사진이고 나발이고 넘후 저아혀 까르르 잘 지내고 있습니다 (u_u ;;; ㅋㅋㅋㅋㅋㅋ
일본식 철판구이/텟판야끼 방배동 봇타야산 화이자 2차 맞고 좀 나아진 지난 금요일, 외식하러 다녀옴. 얼마전부터 오랜만에 텟판야끼가 먹고 싶었음.. 랍스타 코스, 한우 코스 여러가지가 있었는데 나는 랍스타도 먹고 싶고 스테이크도 먹고 싶으므로 둘 다 있는 오마카세 코스로. 해산물이 많아서 샤블리 사감. 콜키지 2마넌. 한우 투뿔은 하우스 와인 한 잔 시켜 먹음. 자왕무시 호로록 아뜨아뜨 구워주십시오 명란과 호타테 전복구이 유일한 재료샷 다음부터는 사진 찍을 틈 없이 냅다 구워버림 전복 내장을 곁들어 냠냠 적새우 구이 호박이랑 치즈도 구워 주심 다 아는 맛 봇타야끼 이 집의 시그니처같은 것인가 본데 비주얼이 대략 난감하다? 저 작은 주걱으로 살살 긁어서 익혀서 먹는다 반셀프. 재미를 느껴보도록 한 것일까. 어쨌든 맛은 핵노맛 아나고야끼 구운 파랑..
살림 기록 트롬 에러코드 0E 는 배수구 청소 열어보니 동전 단추 작은 장난감나옴 UE는 탈수 시 세탁물 몰림 현상으로 균형 안 맞아서 생기는 거 매직블럭 하얀 상판이나 얼룩진 가전 표면 닦아주니 세상짜릿함 샤오미 로청기 밑판 쉽게 분해됨 가끔 이거 하면서 먼지통비우고 여기저기 엉킨 머리카락 빼내고 보면 내 머리 아직도 숱 엄청 많은게 의아해 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