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XT

마음에

마음에 큰 바위가 있고.

그게 자꾸 눈물샘을 누른다.


울 어매
울 엄마
우야노


엄마.
엄마.
엄마.
엄마.
엄마.
엄마.
엄마.


'.TX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들  (0) 2022.11.21
미안해. ??  (0) 2022.11.18
낯선 엄마  (0) 2022.11.10
불안 초조 걱정  (0) 2022.11.07
속상하다  (0) 2022.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