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코타키나발루에 도착한 다음 날 들렸던 펍에서 알게 된 현지 친구.

잠깐이지만 밴드활동을 했었고, 지금은 중국인들 대상으로 투어리스트(가이드)를 하며 지내고 있다고.

 

나랑은 영어로 얘기하고 중국인 게스트들이랑은 만다린으로 얘기하고 투어가서 말레이들하고는 바하사말레이로 얘기하고;

켄토니즈랑 호키엔도 잘하던데.. 거기서는 흔한 일일지도 모르겠지만 내게는 대단한 능력자로 보였다.

사진은 리카스 모스크 사원에서 한 컷.

중국인 게스트들 데리고 투어하는데 같이 가서 이것저것 좋은 구경 많이 하고 왔다..

(리카스 모스크 - 큰코원숭이 - 선셋 - 반딧불)

 

kk에 머무는 동안 자잘하지만 굉장히 많은 도움을 받았다.

아프다니까 약도 사주고 어댑터가 말을 안듣는다니까 멀티탭도 사주고 ;;

영화관도 가고 여행객들은 절대 알 수 없는;; 현지인들이 주로 가는 맛난 로컬식당도 많이 데려가 주고;;.

느무느무 고마운 1인. 지금도 카톡으로 대화하고 있음 ㅋㅋㅋ 사진 보내주니까 좋아한다 허허허허

 

 

 

 

 

 

'인증.jpg > 바람구두를 신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펍 cock & bull 에서  (1) 2014.07.01
숙소 화장실 셀카  (11) 2014.06.27
그리운 Dog eyes  (14) 2014.06.02
여행의 불안함  (6) 2014.05.30
코타키나발루 리카스 모스크 사원 with Alister  (13) 2014.05.28
컴백  (9) 2014.05.26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