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증.jpg/먹어야 산다

(136)
도쿄라이프 10월 둘째주 식사화상, 런치 위주 집에서 해먹은 카레 현미밥에 냠냠. 오오토야에서 점심.찬바람부니까 굴튀김 정식이 나와있길래 냉큼 냠냠. 굴 너무 좋아욧. 커피 슈에서 점심. 오므라이스 너무 좋아욧. 아카사카 조조엔 유겐테이(叙々苑游玄亭)에서앤드류교수님, 이정훈대표원장님과 런치. 아크힐즈 츠지한 (アークヒルズ、つじ半)에서 먹은 카이센동.왜 지난번에 니혼바시 본점에 가서 한시간 반 정도 기다려 먹은 적이 있는.아크힐즈에도 입점해있으니 본점 격파같은거 별로 신경안쓰신다면 이곳으로 가셔도 무방.평일런치에는 오피스에서 튀어나온 사람들로 터지지만주말의 경우 특히 저녁에는 한산하기 떄문에 아무떄나 가도 줄 안서고 먹을 수 있습니다. 이건 개 뜬금포지만 아사이카이쪼께서 보내주신 마츠타케.. 항상 너무나 감사한 아사이카이쪼. 지금 내겐 최고의 조력자...
도쿄 라이프 10월 첫째주 식사화상 가스미가세키에 있는 루스 크리스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나오짱,나오짱 동생 나루상,그리고 아이리상과 함께 한 저녁식사. 미국 스타일 큼직큼직한 스테이크. 나오짱이 와이너리 직접 가서 한 상자 사온 렉스힐 피노누아 양이 너무 많아서 반 정도밖에 못 먹음. 디저트까지 제대로 천조국 스타일 양 많은거 보소..좋은 사람들과의 저녁식사는 좋지요. ^^ 다음은 아사이카이쪼와 아카사카 미카와야(三河家)에서 먹은 게요리. 개인실이 잘 되어 있고 음식도 꽤 깔끔하게 나와서 접대용으로 괜찮음. 아사이카이쪼와 긴자 미츠코시 12층 헤키 (碧)에서 먹은 텟판야키.인당 10만원 정도 잡으면 되고 (더 저렴한 메뉴도 있다 고기에 따라 달라지기 떄문) 맛도 괜찮다.접근성도 좋으니 일본식 데판야키 체험용으로 좋을 듯 ㅎㅎ 두부가 뭐라고..
스시하시구치 鮨はしぐち ​ 아카사카에 위치한 스시집. 예약이 매우 힘든 곳인데 (식사마치고 나오면서 잡아도 6개월 정도 걸리는 듯) 나오쨩덕분에 운좋게 다녀옴. 사진을 찍을 수 없어서, 타베로그를 봐도 간판사진만 오지게 있다. https://s.tabelog.com/kr/tokyo/A1308/A130801/13134517/​ 맛있었지. 좀 엄숙한 분위기이긴 하지만. 타이쇼랑 커뮤니케이션하길 좋아하는 나오쨩과 나는..? 결국 나오면서 재예약은 하지 않았다.. 하하. 와인이 맛있어서 라벨 찍어왔다..
9월 마지막 주 식사화상 ​​ 베트남오빠와서 간만에 조우. 아아 반가운 사람 ㅎㅎㅎ 저 진짜 베트남 한 번 놀러갈게요. ​ 아이언니랑 뉴오타니에서 시켜먹은 룸서비스인데 입에 들어가는 둥 마는 둥. ​​ 古母里 에서 저녁. 타카키카이쪼, 도쿠야마카이쪼, 오노상과.. 타카키상 생일 전에 언제 다시 볼지 몰라 이날 바쁜 일정쪼개 긴자가서 선물사오느라 홍길동처럼 날라다님.. ​​ 몸이 좀 안 좋아서 나만 데운술 마심 ㅎㅎ 9월이 지나갔다. 8월에 엄청나게 바쁘게 달렸던 탓에 9월도 그 텐션을 유지할 수 있을까 생각만으로도 스트레스가 극심해서 결과적으로 지치고 해이해졌던 한 달이었다.. 내 힘만으로 컨트롤이 되지 않는 것들- 그것때문에 컴플레인을 많이 들어서 왜 나한테 지랄이지? 싶었던 맘이 커져, 귀찮다 될대로 되라지 싶어 놓아버린 건..
9월 셋째주 식사화상, 우카이테이, Xex Atago Green hills An, 후키누키 말레이시아에서 오신 귀빈 두분 ㅎㅎㅎ 에릭, 타스와 이회장님과 보스와 함께 한 저녁식사 이회장님이 젊은 애들한테 그렇게 극진하게 하는 거 처음봤다 확실히 재벌은 재벌.. 세상만사. (?) ​ 우카이테이는 미슐랭 원스타 데판야키로 유명한 여기는 두부 전문 가이세키요리를 취급하는 곳. 도쿄시바토후야우카이 東京芝豆腐屋うかい 도쿄타워 근처에 있는데 정원에서도 아주 잘 보인다 인증샷으로 많이들 찍더군 ​​​ ​ 가을 느낌 물씬나는 플레이팅 군밤도 나오고 ㅎㅎ ​​​​​​​​​​​​​​​​​​​​​​​​​​​​​​​​​​​​​​​​ ​ 쫄깃쫄깃하면서도 폭신폭신한 두부피에 얇게 싼 파를 잔뜩 올려서 돌돌 말아 한 입에 냠냠 ​​​​​​​​​​​​​​​​​​​​​​​​​​​​​​​​​ 국물도 나오고 ​​​​​​​​​​..
도쿄 타베로그 카이센동 맛집 츠지한 つじ半 8월 말 주말에 다녀온 도쿄 니혼바시에 있는 카이센동 맛집 츠지한 つじ半 식사화상에도 올렸었지만 단독 포스팅. 토요일 오후 침대에서 뒹굴뒹굴하다가 갑자기 맛있는걸 먹으러 가자 ! 싶어 벌떡 일어나 다녀온.. 허허 ​​ 집에서 나선게 11시쯤이었고 도착하니 11시 반.. 사진은 절반 정도에 도달했을 때의 줄이다. 입장은 1시에 했다. 토탈 한시간 반 정도 기다린 것인데, 뭐 스마트폰이 있으니 기다리는 시간이야 지루하지 않지만, (격조했던 이들에게 안부인사를 보낸다든지 폰으로 밀린 소일거리를 하다보면 금방이다) 문제는 태워 죽일 듯이 내리쬐는 땡볕.. 하필 이날 양산도 안 가지고 온 데다가 민소매를 입고 와서 점점 어깨 주변이 따끔거려 오는 것을 느껴야만 했다 하하 ​​​​​​​​ 입장 하자마자 나마비루 히..
9월 둘째주 식사화상 엑셀 도큐에서 먹은 런치 부페 ​​ 부페는 좋아하지 않는다 가지러 가는 게 성가시다고 느껴지기 때문이다 인기가 많은 메뉴는 줄을 서서 기다려야되기도 하고 귀찮으니까 초반에 왔다리 갔다리 한 번에 다 가져온다.. 그리고 식거나 말거나 천천히 먹음. 엄청나게 많아보이는군. 실제로 많다. 하하 ​​​​​​​​​​​​​​​​​​​​​​​​​​​​​​​​​​​​​​​​​​​​​​​​​​​​​​​​​​​​​​​​​​​​​​​ 그 중 괜찮았던 돼지고기와 다 먹고나서 마지막에 가져온 대게. 식탁이 좁으니까 ㅋㅋㅋㅋ 대게까지 한 번에 다 가져올 순 없었다는. 커피로 입가심 잘 묵었심더 ​​ 청기와 본관에서 먹은 런치 돼지갈비찜이랑 순두부찌개인데 육안으로 뭐가 뭔지 구분이 잘 안가는 ㅎㅎㅎ 나쁘진 않은데 역시 한식 런치는..
9월 첫째주 식사화상 ​ 주말에 집에서 해먹은 짜왕 우엉 맛있엉 ​ 주말에 해먹은 곤약비빔면 ​ 하나마루우동에서 먹은 키츠네우동+오징어튀김+가라아게 마츠야처럼 매우 혜자로운 곳. 보통사이즈도 양이 많으니 작은 사이즈로 시키는게 좋다! ​ 광주야에서 포장해온 삼계탕 통마늘이랑 파만 더 넣고 팔팔 끓여먹음 근데 이거 백프로 레토르트 삼계탕이다 살이 너무 뻑뻑하더라 ​ 한끼먹고 남은 삼계탕으로 끓여먹은 닭죽 + 스푼에서 싸온 낙지볶음에 우엉샐러드 ​ 남은 낙지볶음으로 만든 볶음밥+계란찜+오이 ​ 마츠야 이번 기간한정 정식 마늘이 너무 많이 들어가있고 홍콩풍 별로야.. 스키야키정식이 진짜 좋았는데 ㅠㅠㅠ 돌아와줘 ​​ 청솔에서 먹은 런치 육개장 너무나 맛있어서!!!! 돌아가시는줄! 김치도 밑반찬도 완전 맛있고 푸짐 ㅠㅠ 반찬으로 잡..
8월 마지막주 식사화상 ​ 오래간만에 아부라소바 ​​ 센츄리온에서 스테이크런치 1200엔. ​​​ 마츠야 프리미엄동 네기규동에 돈지루, 샐러드, 그리고 계란 하나 더 추가 이렇게 먹어도 천엔도 안나오는 마츠야는 참 혜자로운 곳 ​​ 같은 마츠야의 규나베! 두부까지 정말 맛있어.. 이게 기본세트로만 시켜도 가장 맛있게 먹을 수 있고 가성비가 좋은 듯. 계속 팔았으면~ ​ 집밥. 볶음밥+토마토,올리브, 각종 채소 샐러드에 계란찜과 두부 ​ 닭가슴살+토마토에 샐러드와 토마토스파게티. ​ 주말이니까 짜왕.. 크흡 너무 맛있덩 ㅠㅠ 다음은 외식, 접대 중 남아있는 사진 ​​​​​ 오랜만에 아다치상과. 고기, 그리고 불낙전골. 한식들 워낙 좋아하셔서 대부분 한식집으로 모시는데, 이날 백세주를 어찌나 많이 드시는지 -_-;;;; 힘들었다는..
8월 넷째주 식사화상 8월 넷째즈 식사화상 혼밥부터 이쿠요 ​ 또 나왔다 나의 피코크스토어 최애템 참치샐러드김밥+유부초밥 페어. 오이시이~ ( ^ω^ ) ​​ 야키소바+ 집에 있는 큐피 와사비마요네즈 탄수화물만 이빠이 먹으면 안돼니까 샐러드도 챱챱. 맛있아~~ (๑╹ω╹๑ ) ​​​ 오랜만에 간 큐슈장가라라멘 나는 제일 진한 봉샹라멘 젠부이리(모든 토핑 다 올라간 것) + 런치세트로 해서 덮밥까지 먹어버렸다능.. 탄수화물 대잔치. 맛있긴 한데 봉샹은 정말 너무 진해서 나중에 좀 식은 다음 기름 둥둥 뜨는 거 보고는 아무리 돈코츠라멘 좋아하는 나라도 조금 식욕이 떨어지는 느낌이었다. 다음부턴 그냥 좀 더 연한 수프의 장가라라멘으로 먹을지도. ​ 전날 먹은 순대볶음밥 남은 것 싸온거랑 츠유넣고 간단히 만들 수 있는 계란찜에 참치..
8월 셋째주 식사화상 ​​ 혼밥부터. 히다카야에서 돈코츠라멘이랑 교자랑 맥주 ​​​ 또 히다카야에서 탄탄멘이랑 치킨에 맥주 ​ 진짜 간단하게 편의점의 에그앤베이컨 토스트 와사비마요네즈뿌려먹으면 더 맛있음 캬아 ​ 24시간 까페 조이풀에서 공부하다가 시켜 먹은 정식 ​ 이건 키소지에서 샤부샤부먹은건데 맨 처음에 나온 츠키다시 한장밖에 안찍었네ㅋㅋㅋㅋ 이날 소송건으로 앤더슨모리 토모츠네 미팅도 있었고 밤늦게까지 대박 바빴다... 성호야 잘 좀 부탁한다...? ㅋㅋㅋㅋㅋ 아앜ㅋㅋㅋㅋㅋ ​​​ 스시코에서 아사이카이쪼와 저녁식사 ​​​​​ 또 다른 날 조조엔 유우겐테이 叙々苑 游玄亭 에서 아사이카이쪼와 저녁식사 ​ 뉴오타니에서 우에다카이쪼와 저녁식사 사진은 오쿠라호텔 시가바로 이동한 뒤. 아이리쉬커피 맛있다고 사진찍는다니까 갑자기 손..
8월 둘째주 도쿄 식사화상 ​ ​​우에다회장님과 베트남 요리. 이 날 참 감사했더랬지 태풍때문에 비도 오고 바람도 심하게 부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워낙 큰손이라 좀 부담되는 건 사실이지만 그래도 일단 좋게 봐주셨으니... 열심히 해본다. ​ ​ ​ ​ 소에야상과 일잔. 저 진짜 게이오가도 되나요? 하하 ​ 나오토상, 가와구치상과 신바시의 어느 작은 스낫쿠에서 스시먹으면서 샴페인. ​ ​ ​ 히로키상이랑 불꽃놀이보고 오모테산도 킨탄에서 먹은 샤부샤부. ​ 나카메구로에 있는 히로키상 사촌네 바 629에 가서 한 잔 더. 다음은 혼자 먹은 밥들. ​ 센츄리온호텔 생파스타 런치 천엔 ​ 링거핫에서 먹은 야사이 탓푸리 나가사키짬뽕 777엔 ​ 후지소바에서 먹은 가츠동+소바 세트 양은 너무 많지만 둘 다 먹고싶을 땐 남기더라도 어쩔 수 ..